시금치 무침 만들기에 해당하는 글 1

시금치 무침 쉽고 맛있게 만드는 법

요리 레시피/반찬|2021. 2. 19. 12:44

식탁에 많이 오르는 반찬중 하나가 시금치 무침이 아닌가 싶어요~ 시금치 무침은 만들어두면 밥반찬으로도 좋지만 남은 반찬과 함께 비벼먹어도 참 맛있죠~ 식당에서도 흔하게 볼 수 있고 우리에게 익숙한 반찬이지만 너무 오래 데치면 뭉그러지고 맛이 없어 데치는 시간이 정말 중요한 시금치 무침! 뭉그러짐 없이 누구나 쉽게 시금치 무침 맛있게 만드는 법 알려드릴게요!

 

 

 

준비 재료 : 시금치 2 봉지 , 대파 1/2 대 

필요한 조미료 :  간장 1큰술 , 소금 1/2 큰술 , 설탕 1/2 티스푼 , 다진 마늘 1큰술 , 참기름 1큰술 , 깨소금 

 

 

재료 준비 


 

 

 

시금치는 잎이 진녹색이고 꽁지는 붉은빛이 띠는 걸로 2 봉지를 준비했어요~ 시금치는 손질이 되어 있어서 따로 손질할 필요는 없었고 꽁지 부분은 그냥 먹어도 되지만 잘라줬어요!

 

1. 시금치 잎이 크다면 2등분이나 4등분해 갈라줍니다. 전 귀찮아서 뿌리 부분을 다 잘라줬어요 ~

 

 

 

 

2. 그다음 물에 2~3번 행궈 주고 채반에 담아줍니다.  (손질되어 나온 거지만 흙이 묻어 있을 수 있어서 헹궈줬어요! 깨끗하다면 이 부분은 생략해주셔도 됩니다.)

 

 

 

 

3. 냄비에 물을 담고 끓여줍니다. 물이 끓기 시작하면 소금 한 큰 술을 넣어주세요!

 

 

 

 

4. 끓는 물에 준비해둔 시금치를 30초간 데치고 꺼내서 바로 시금치를 찬물에 여러 번 헹궈줍니다. 완전히 식을 때까지!

 

 

 

 

5. 물기를 꾹 짜주세요! 너무 오래 삶으면 이과정에서 다 뭉그러질 거예요!

 

 

 

 

 

물기를 짜고 나서도 탱글탱글하다면 성공!

 

 

시금치 무침 만들기 


 

 

 

6. 시금치 무침 양념은 대파 1/2대 송송 썰어 넣고 , 간장 1큰술 , 소금 1/2 큰술 , 설탕 1/2 티스푼 , 다진 마늘 1큰술 , 참기름 1큰술 , 깨소금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 주면 끝! 간이 부족하다면 소금으로 간을 맞춰주시면 됩니다!

 

 

 

시금치 무침 

완 성 

 


 

 

 

시금치 무침 만든 당일에 정신없이 먹느냐 완성된 모습을 사진으로 담는것을 까먹어서 다음날에 찍었는데도 아주 탱글탱글하니 식감이 너무 좋고 간이 아주 잘 맞아서 너무 맛있었어요~

 

 

 

 

어디에 내놔도 조합이 좋고 몸에 좋고 맛도 좋은 시금치 무침 만드는 법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으면 하고 오늘 하루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느끼함이 싹~ 양파 무침 만드는 법

 

느끼함이 싹~ 양파 무침 만드는 법

다들 추석 연휴 잘 보내셨나요~? 저는 추석 분위기를 내기 위해 남편과 둘이 전도 부쳐 먹고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먹으며 추석을 보냈어요~ 추석에 느끼한 음식을 많이 먹어서 그런지 매콤 세콤

myeverything.tistory.com

오이무침 황금 레시피 , 오이무침 맛있게 하는 법

 

오이무침 황금레시피 , 오이무침 맛있게 하는법

냉장고를 열어보니 김치가 똑 떨어져서 김치 만드는 김에 오이무침도 같이 한번 만들어 봤어요~ 오이 한 개를 먹으면 비타민C 하루 권장량의 14%를 섭취할 수 있고 지방이 없고 탄수화물이 적어

myeverything.tistory.com

 

반응형

댓글()
  1. BlogIcon 꿈뜨는방장 2021.02.19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단해도 맛깔스럽기 어려운 시금치 무침이죠 ㅎ
    양념 고추장만 있음 따끈한 밥에 비변먹고 싶네요

  2. BlogIcon 핑크 봉봉 2021.02.19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금치는 몸에도 좋죠 ^^

  3. BlogIcon 시공간사이 2021.02.19 1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금치 사 본지가 꽤 오래된것 같아요. 해두면 먹겠지만 해두면 한번 먹고 말아서 그담부턴 하기 싫어지더라구요. ㅋㅋ
    시금치 요리 잘 보고 갑니다. 먹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