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럽여행과해외생활/독일여행

독일 비스바덴 맛집 SCOTCH N SODA 스카치 앤 소다

독일 비스바덴 호텔에서 2주간 머무는 동안 남편이 바빠서 혼자 돌아다니고 저녁은 거의 배달음식을 시켜먹었었는데 그게 미안했던 건지 남편이 맛집을 찾아놓고 오랜만에 외식을 하자고 해서 간 곳은 독일 비스바덴 스카치 앤 소다 (SCOTCH N SODA)라는 곳이에요~ 

독일 비스바덴 맛집 SCOTCH N SODA  스카치 앤 소다 

비스바덴 SCOTCH N SODA 스카치 앤 소다 위치

SCOTCH N SODA 

오랜만에 남편이랑 데이트하는 기분이어서 들뜬 마음으로 스카치 앤 소다로 향했어요~!

안에 들어와보니 레스토랑 분위기는 술집 같았어요~ 축구경기를 보며 응원을 해야 할 것 같은 느낌.. ㅋㅋㅋ 

천장에는 여러나라의 지폐가.. ㅋㅋ 그래서 한국돈도 있나 찾아보니 천 원짜리 지폐가 꾀나 보이더라고요~ 한국 지폐를 발견하니 왠지 뿌듯했음 ㅎㅎㅎ

 

레스토랑은 이층으로 되어 있는데 이층은 흡연이 가능한 곳이라 저흰 일층에서 식사를 했습니다. 처음에 이곳에 도착했을 때 여 직원에게 2층에 올라가도 되냐 물어보니 뭐라 말했는데 못 들어서 다시 물어보니 화가난 목소리로 소리치듯 말을 하더라고요.. 기분 좋게 왔는데 직원의 첫 태도가 마음에 안 들었음.. 오히려 저희가 더 친절하게 직원을 대했어요~ ㅋㅋㅋ 

이곳의 햄버거 메뉴 이름은 참 독특했어요 ㅋㅋㅋ;; 말하기가 민망한 이름도 있었습니다. 저흰 the fat men과 paris burger, mushrooms , 콜라 2개를 주문했어요~

전 양송이버섯을 사랑하는데 그걸 아는 남편이 센스 있게 양송이버섯요리를 주문 했더라고요~ 양송이 버섯 튀김은 처음 먹어보는데 정말 맛있었어요~ 집에서 한번 만들어 먹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갈릭 소스와 조합이 굉장히 잘 맞았어요~!

햄버거가 커서 엄청 배불리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재료가 많이 들어가서 그런지 맛 또한 풍부했어요~ 독일엔 가격만 비싸고 맛은 그럭저럭 한 곳이 정말 많은데 이 정도면 맛집으로 인정!

배불리 먹고 44.45유로(한화 약 58,800원 정도) 지불했어요~ 계산할 때 되니까 그 여직원이 와서 맛있게 먹었냐는 둥 괜찮냐는 둥 친절한 척하더라고요.. ㅋㅋㅋ 팁 받고 싶어 하는 게 속 보였습니다.ㅎㅎ 그거 외 에는 분위기나 맛이나 너무 만족하고 왔습니다.^^ 

 

독일 비스바덴 한식당 키타노 스시 앤 코리안 KITANO SUSHI & KOREAN

 

독일 비스바덴 한식당 키타노 스시 앤 코리안 KITANO SUSHI & KOREAN

독일 비스바덴에서 2주 동안 머물면서 저녁엔 거의 배달 음식만 시켜 먹었던 것 같아요~ 어플에서 높은 순위의 음식점부터 차례대로 시켜먹었는데 입맛에 맞는 음식도 있었지만 그냥 그럭저럭 했던 음식들이 많았..

myeverything.tistory.com

독일 비스바덴 호텔 , 베스트 웨스턴 호텔 Best Western Hotel Wiesbaden

 

독일 비스바덴 호텔 , 베스트 웨스턴 호텔 Best Western Hotel Wiesbaden

남편 출장이 독일 비스바덴에서 있어서 독일 비스바덴 호텔인 베스트 웨스턴 호텔 (Best Western Hotel Wiesbaden)에서 2주 동안 숙박을 했어요~ 이렇게 오랫동안 호텔에서 머문 게 오랜만이라 걱정도 됐지만 이곳..

myeverything.tistory.com

독일 쇼핑리스트 , 독일 로스만 ROSSMANN 쇼핑 가격정보

 

독일 쇼핑리스트 , 독일 로스만 ROSSMANN 쇼핑 가격정보

제가 있는 곳은 바이러스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지만 요즘 신종코로나에 대한 걱정때문에 밖에 나가지도 못하고 독일에서 2년 반정도 살면서 인종차별을 한번도 당해본적이없지만 신종코로나 바이스러스가 생긴 이..

myeverything.tistory.com

 

반응형